Skip to content

Posts Humane Interface 인지공학과 주의소재 #
Find similar titles

인간공학과 인지공학 : 할 수 있는 것과 할 수 없는 것 #

인터페이스를 인간의 강점과 약점을 반영하여 디자인하면 작업을 용이하게 할 뿐만 아니라 생산성을 높이고 만족감을 느끼게 할 수 있다. 인간의 물리적 신체 지수, 감각 능력 등은 인간공학 (Ergonomics)에서 이미 많은 연구가 이루어져 왔음. 인간의 지적 능력에 대한 공학적인 응용연구를 하는 학문은 인지공학 (Cognetics)

인지적 의식과 인지적 무의식 #

인지적 의식 (Cognitive Conscious) 인지적 무의식 (Cognitive Unconscious)
반응 새로운 것, 비상상황, 위험할 때 반복적인 것, 예상한 상황, 안전할 때
적용 새로운 상황 일상적인 상황
처리 결정 비분지 작업
수용 논리적 명제 논리 또는 모순
작용 순차적 동시적
통제 결단 습관
용량 소량 대량
지속성 수 초 수십 년(혹은 평생)

인지적 의식은 분지과업(Branching Task)을 통해 생성된다. 무의식에서 의식으로 전환될 수도 있고 의식에서 무의식으로 전환될 수도 있다.

주의소재 #

주의소재, Locus of Attention 는 사람이 깨어 있고 의식을 하고 있을 때 의도적 또는 적극적으로 생각 중인 물리적 세계의 사물, 특징 혹은 아이디어를 말한다. 물체를 나타내는 신호가 생성되고 시신경을 통해 전달 되어도 주의소재가 되지 않으면 물체를 감지하지 못한다. 지각은 저절로 기억되지 않고 빠른 속도로 쇠퇴한 후 없어져 버린다.

습관의 형성 #

반복 또는 연습으로 능력은 습관으로 변하고 굳이 의식하지 않고도 그 과업을 수행할 수 있다. Ex) 운전

디자이너의 의무는 습관으로 인한 문제를 유발시키지 않는 인터페이스를 개발하는 것. 즉, 디자이너는 의도적으로 인간의 특성인 습관 형성을 충분히 활용하여 작업의 흐름을 원활하게 해주는 습관을 형성하도록 인터페이스를 디자인 해야 한다.

동시과업의 실행 #

의식적인 사고 없이 배우게 된 과업은 자동적이다. 우리는 이러한 자동성으로 인해 한 번에 한 가지 이상의 활동을 할 수 있다.

자동적이지 않은 두 개의 과업을 동시에 수행할 경우 두 개의 과업이 서로 과업수행자의 관심을 끌기 위해 경쟁을 하기 때문에 각각의 과업을 따로 수행할 때보다 수행성이 떨어지는 데 이러한 현상을 간섭 (Interference)이라고 한다. 어떤 과업이 예상 가능할수록, 자동적일수록 그리고 무의식적일수록 그 과업은 다른 과업의 수행도를 떨어뜨리지 않으며 다른 과업과 서로 경쟁하지 않게 된다.

또 하나 중요한 사실은 인간에게 자동 반응 (Automatic Response)이 형성되는 것을 피할 수 없다는 것이다 아무리 훈련을 한다 하더라도 인터페이스의 반복적 사용시에 생기게 되는 습관은 피할 도리가 없다. 일련의 조작을 반복할 경우 하고 있는 일을 지속적으로 주의소재거리로 만드는 것이 습관형성을 막는 유일한 방법이다

주의소재의 단일성 #

주의소재는 하나만 존재한다. 만일 새로운 주의소재가 발생하면 이전의 주의소재는 사라진다. 집중을 하면 할수록 주의소재를 다른 것으로 바꾸기가 힘들어지고 이를 전환하려면 더 강한 자극을 필요로 하게 된다. 극단적인 경우 어떤 과업에 완전히 몰입하여 주위 환경에 대해선 아예 신경을 꺼버리기도 한다.

주의소재의 근원 #

주의소재가 하나만 있는 것은 인간이 단 하나의 통합 시스템을 갖고 있기 때문. 인간은 오직 하나의 ‘나’만이 존재한다

단일 주의소재의 활용 #

단일 주의소재를 잘 활용하는 사람이 바로 마술사. 관중 전체의 주의를 한 손에 집중 시키는 사이 나머지 한 손으로 마술을 부린다.

또 다른 예가 캐논사의 캣. 사용자가 작업을 멈추면 캣은 그 시점의 스크린 이미지를 그대로 디스크의 첫 트랙에 저장 시켰다가 사용자가 다시 디스크를 넣으면 가장 최근의 이미지를 바로 화면에 띄운다. 인간이 과업의 컨텍스트를 전환하거나 앞으로 하게 될 과업을 정신적으로 준비하는 데 약 10초의 시간이 걸린다고 한다. 캣은 디스크의 나머지 정보들을 메모리로 읽어 들이는 데 7초 밖에 걸리지 않았으므로 사용자가 첫 화면을 보고 주의소재가 앞으로 해야할 과업 준비를 생각하는 동안 로딩을 끝내버린다. 이러한 눈 속임은 캣 사용자들이 첫 화면이 뜨는 수 초 내에 정말 마술처럼 디스크 전체를 읽어들였다고 생각하게 했다. 이와 같은 예가 아이폰

비슷한 맥락으로 새 카드 게임을 준비하느라 지연되는 시간에 카드 섞는 소리를 들려주면 기다리는 시간이 더 짧게 느껴진다.

중단된 작업의 재개 #

오랫동안 중단되었던 작업을 다시 시작하려고 할 때는 어떤 자극이 필요하다. 대게의 경우 사용자가 자신의 앞에 그대로 남아 있는 중단되었던 작업을 보는 것만으로도 충분한 자극이 된다. 캐논 캣이 항상 시작할 때 사용자가 마지막에 했던 작업부터 시작할 수 있게 하는 기능을 가지고 있었고 이는 사용자에게 훨씬 기분 좋은 경험을 하게 해주었다.

Suggested Pages #

Other Posts #

0.0.1_20140628_0